플러스100%마이너스

통합검색

한의약융합데이터센터


근거중심한의약 DB

Home > 한의약융합데이터센터 > 근거중심한의약 DB
KMCRIC 제목

중국식 추나 치료 (Tuina)는 만성 목 통증에 효과적이고 경제적인 치료법일까?

서지사항

Pach D, Piper M, Lotz F, Reinhold T, Dombrowski M, Chang Y, Liu B, Blödt S, Rotter G, Icke K, Witt CM. Effectiveness and Cost-Effectiveness of Tuina for Chronic Neck Pain: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Comparing Tuina with a No-Intervention Waiting List. J Altern Complement Med. 2018 Mar;24(3):231-7. doi: 10.1089/acm.2017.0209.

연구설계

무작위 대조 임상연구, 2-arm (randomized two-armed controlled trial)

연구목적

중국식 추나 치료 (Tuina)가 비처치군에 비해 만성 목 통증 환자의 통증을 감소시키는 데 더 효과적이고, 경제적인지 밝히기 위함.

질환 및 연구대상

독일 베를린대학병원 통합의학 클리닉 외래에서 모집된 만성 목 통증 환자 92명

시험군중재

3주간 6번의 추나 치료 (1주 2회, 1회 약 30분), 환자는 앉은 자세에서 원위에서 근위의 순서로 경혈, 손목, 팔꿈치, 어깨 수기 치료에 이어 목 부위의 연부조직 마사지, 근육 스트레칭, 가동화, 경추 견인, 통증 유발점 수기 치료 등을 받는다.

대조군중재

비처치 대기군, 연구 종료 후 무료로 6번의 중국식 추나 치료를 받는 것을 선택할 수 있다.

평가지표

(1) 일차 평가 변수
· 0-100 시각적 상사 척도로 평가하며 4주차에 평가된 지난 7일간 평균적인 목 통증 강도


(2) 이차 평가 변수
· 12주차에 평가된 지난 7일간 평균적인 목 통증 강도
· 4주차와 12주차에서의 NPDS (Neck Pain and Disability Scale), NDI (Neck Disability Index).
· SF-12 (12-item quality-of-life questionnaire)
· 약물 복용
· 경제성

주요결과

(1) 중국식 추나 치료를 받은 군에서는 목 통증 감소가 4주차에 나타났으며 (그룹 간 차이, -22.8mm, p<0.001) 이러한 효과는 12주차에까지 지속되었다 (그룹 간 차이, -17.9mm, p<0.001).
(2) 중대한 이상 반응은 나타나지 않았다.
(3) 삶의 질 평가 (Quality-adjusted life years, QALY)와 총비용은 그룹 간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그룹 간의 차이를 고려하였을 때, 점증적 비용효과비 (ICER)가 경제성을 보이는 구간은 €7,566~39,414 (1회 치료당 €10.28~35)였다.

저자결론

만성 목 통증 환자에게 3주간 6회의 중국식 추나 치료 (Tuina)를 시행한 결과 효과적이었고, 안전하였으며 비교적 경제적이었다.

KMCRIC 비평

중국식 추나 치료에 대하여 많은 연구가 발표된 바 있지만, 그 효능이나 유효성에 대한 데이터는 여전히 매우 부족하며 특히, 경제성 관련 데이터는 거의 찾아보기 어렵다. 실제로 추나 치료 임상연구를 설계할 경우, 추나 치료의 경제성과 많은 연관이 있는 치료 기간, 빈도 등 최적의 치료 용량 (dosage)에 관한 명확한 데이터가 없다는 점, 실제 임상에서 추나 치료가 다른 치료와 같이 복합 치료로서 제공되는 경우가 많다는 점, 다른 치료와의 직접 비교 (head-to-head) 임상연구가 오히려 필요하지 않은가라는 점 등 다양한 사항을 고려해야 하지만 본 연구에서 저자들은 연구의 맨 처음 단계로서 비처치 대기군과의 비교를 설계, 수행하였다. 이 연구에서 저자들은 3주 동안 총 6회의 중국식 추나 치료를 받은 군이 비처치 대기군에 비해 통증, 기능, 삶의 질에서 임상적으로 의미 있는 호전을 보였다고 보고하였으며, 아울러 중국식 추나 치료가 비교적 안전하며 아마도 경제성이 있을 것이라는 결론을 내리고 있다.
이 임상연구는 무작위배정 연구로서, 단일기관 임상시험으로서는 비교적 대규모 (n=92)로 수행되었고, 환자들이 보인 높은 순응도와 추적 조사 비율, 통증, 기능, 삶의 질, 약물 복용, 기대 등에 대한 다양한 임상 참여 환자 보고 결과 (patient-reported outcomes), 경제성 분석의 수행 등을 그 장점으로 볼 수 있다. 그러나 독일 의료 환경에서의 중국식 추나 치료에 대한 연구로 단일기관에서 특이한 경력을 가진 한 명의 치료사가 치료를 수행한 점, 피험자 중 높은 여성의 비율 등을 고려하면 외적 타당도의 측면에서 볼 때, 연구에서의 결과를 일반화하기는 어렵다는 제한점이 있다. 아울러 내적 타당도의 측면에서 연구 설계상 연구자들이 비처치 대조군에 비해 치료군에 더욱 신경을 쓰게 되며, 피험자 맹검이 이루어지지 않았다는 점은 잠재적으로 편향을 야기하는 원인이 될 수 있다. 이러한 관점에서 본 연구의 설계 및 결과들이 2017년 예비 연구 프로토콜에 발표되었고 [1], 최근 예비 연구에 이어 본 연구까지 국내에서 수행 완료된 (한국식) 추나 임상연구와 비교한다면 매우 흥미로울 것이다.
추가적으로 본 연구에서는 임상에서 지금도 많이 사용되고 있는 쓰러스트 (HLVA, High Vlocity Low Amplitude) 기술을 비교적 안전성 문제를 야기할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하여 치료 프로토콜에서 제외하고 연구를 진행하였기 때문에 결과 해석 시 이러한 점을 유의하여야 한다.

참고문헌

[1]

작성자

한국한의학연구원 이준환

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