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스100%마이너스

통합검색

한의약융합데이터센터


근거중심한의약 DB

Home > 한의약융합데이터센터 > 근거중심한의약 DB
KMCRIC 제목

기음양허겸혈어형 뇌경색증에 한약 치료가 도움이 될 수 있다.

서지사항

Wang Y, Yang JH, Wan HT, He Y, Xu B, Ai CS, Zhou HF, Yu L, Wan HF, Bie XD. Efficacy of Yangyin Yiqi Huoxue Granule (养阴益气活血颗粒) in Treatment of Ischemic Stroke Patients with Qi-Yin Deficiency and Blood Stasis Syndrome: A Randomized, Double-Blind, Multicenter, Phase-2 Clinical Trial. Chin J Integr Med. 2021 Nov;27 (11):811-18. doi: 10.1007/s11655-021-2857-0.

연구설계

전향적 무작위배정 이중맹검, 기존 약물 비교 연구, 용량별 효과 비교 연구, 다기관 임상시험 (prospective, randomized, double-blinded, positive and placebo-controlled, ascending dosage, multicenter clinical trial)

연구목적

회복기 뇌경색 환자에게 YYHG(养阴益气活血颗粒)의 유효성 및 안전성 검증 및 최적 효과 용량 탐색

질환 및 연구대상

뇌졸중 (뇌경색증) 환자 중 기음양허혈어로 변증 된 환자

포함 기준
1) 뇌졸중 환자 중 기음양허혈어 변증 된 환자 중
2) aspirin, dipyridamole, ticlopidine 등을 복용 중이되 다른 중약이나 뇌졸중에 일상적으로 사용하지 않는 양약은 복용하지 않으며,
3) 다른 질환에 의해 복용 중인 약이 있을 경우에는 뇌졸중에 의해 변경 없이 지속 복용하는 환자

제외 기준
1) 일과성 뇌허혈 발작 (TIA), 열공 경색, 뇌출혈, 지주막하 출혈 (SAH)
2) 뇌색전증, 출혈성 뇌경색, 무증상성 뇌경색증, 두개내 혈관 기형성 질환
3) 뇌종양, 외상, 뇌 기생충 질환
4) 심장, 폐, 간, 콩팥, 내분비계, 조혈계의 심각한 기저 질환
5) 임산부 및 수유부, 장애인
6) 알코올 중독, 약물 의존증의 과거력
7) 음식이나 약물에 2가지 이상의 알레르기가 있을 경우
8) aspirin의 금기증
9) 지난 1개월 이내 다른 임상시험 참여자

시험군중재

1) YYHG 고용량군
1일 3회 (매회 YYHG 1포+위약 1포) * 28일간

2) YYHG 저용량군
1일 3회 (아침, 저녁은 YYHG 1포+위약 1포, 점심은 위약으로만 2포) * 28일간

대조군중재

1) XSTG (Xiaoshuantong Granule, 消栓通颗粒) 치료군
1일 3회 (매회 XSTG 2포) * 28일간

2) 위약 투여군
1일 3회 (매회 위약 2포) * 28일간

평가지표

28일간 투여 후 180일 경과 후에 회복 정도를 측정


• 일차 평가지표: NIHSS score

- basically healed: 90% 이상 감소

- significant progress: NIHSS score 45~90% 감소

- progress: NIHSS score 18~45% 감소

- no change: NIHSS score 18% 이내의 감소 또는 증가

- deteriorate: NIHSS score 18% 이상 증가


• 이차 평가지표

- NIHSS score, Barthel ADL index score, QLI score, CMS score, NIHSS classification, living ability status, ADL scale (Barthel index) grading evaluation

주요결과

• 일차 평가지표 및 이차 평가지표 (NIHSS score, ADL score, QLI score, CMS score, Living ability status, ADL scale grading evaluation) 모두에서 YYHG 치료군, XSTG 치료군은 모두 위약 투여군에 비해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더 높은 치료 효과를 보였으며, YYHG 고용량 치료군은 YYHG 저용량 치료군이나 XSTG 치료군 보다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더 높은 치료 효과를 보였음.


• 28일간의 투약 후 혈압, 맥박수 및 다른 활력 징후 이상은 보이지 않았으며, 이상 반응은 각 그룹에 따라 YYHG 고용량군 (0명), YYHG 저용량군 (2명), XSTG 치료군 (3명), 위약 투여군 (1명)으로 나타났음

저자결론

기음양허혈어형 뇌경색증 환자에게 28일간 YYHG 치료는 회복기에 장기적으로 효과가 있다. YYHG의 효과의 기전은 신경 기능의 재생, 인지 기능 및 일상생활 동작 수행 능력의 개선을 촉진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보다 명확한 결과를 위해서는 더 많은 뇌경색증 환자를 대상으로 장기간에 걸친 연구가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KMCRIC 비평

뇌졸중 회복기 환자에게 있어 재활 치료 수행 여부는 최종적인 회복 정도를 결정하는 매우 중요한 예후 인자입니다. 특히 가급적 빠른 재활 치료의 시작과 지속은 회복의 정도를 결정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뇌경색 환자는 급성기 침상 안정 후 가급적 빠른 재활을 치료의 기본으로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임상적으로 일부 환자들은 체력 저하, 재활 치료 중 피로 등으로 힘들어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회복기에 피로를 호소하는 이유로 뇌졸중 후 피로 증후군이나 뇌졸중 후 우울 등의 요인도 있으며, 재활 치료 과정에서 필연적으로 동반되는 육체적인 피로 역시 상당히 큰 원인이 됩니다. 그래서 회복기 환자가 호소하는 피로의 정도를 줄여 치료를 지속하게 하거나 보다 더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게 할 수 있다면 치료의 성과를 향상시키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
피로감을 개선하기 위한 방법으로 운동과 영양 요법 정도의 대응이 가능하고, 한의학에서는 주로 허증으로 접근하는 대응이 가능합니다. 뇌졸중 회복기 환자의 경우 다양한 중재가 동시에 시행되고 있고, 각 중재의 효과를 독립적으로 평가하는 것에는 윤리적 문제가 따른다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명확하게 효과의 크기를 측정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습니다. 아직 명확한 결과라고 할 수는 없지만 회복기 뇌졸중 환자에게 침 치료, 한약 치료 등이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들이 있습니다 [1].
이 연구에서 주제로 삼은 기음양허의 경우 체력 저하와 체중 감소 등 재활 치료 중 피로 등으로 치료의 지속이 어렵거나 효과가 떨어지는 경우가 많을 것으로 예상할 수 있습니다. 혈어는 뇌경색증 환자의 기본 변증형에 해당할 정도로 일반적인 증상군들을 포괄하고 있어 뇌경색증 환자들에게 기본 치료 방향으로 포함되는 변증 유형입니다. 연구용 약물로 사용한 양음익기활혈과립 (YYHG)는 지황, 석곡, 황기, 갈근, 수질, 천궁의 6가지 약재로 구성된 처방으로 기허, 음허, 혈어에 걸쳐 목표가 분명한 처방이기 때문에 이론적으로 효과가 있을 것임을 추정하기는 어렵지 않습니다. 하지만 앞서 말한 바와 같이 뇌졸중 회복기 환자의 중재는 다양하고 동시에 이뤄지기 때문에 단독 효과를 측정하기 어렵다는 한계가 있습니다. 특히 이 연구는 28일간의 투약과 180일 후 효과 측정으로 투약 기간이 제한적이며, 투약 기간과 측정 시점까지의 시간적인 차이가 있으며 그 사이에 환자마다 다양한 중재가 이뤄졌다는 점을 고려하여야 합니다. 이 연구는 다기관, 이중맹검으로 무작위배정 과정 및 임상시험 사전 등록 및 임상시험 중 탈락자의 경우도 논문에 포함하고 있는 등 연구의 비뚤림 위험을 낮추기 위한 부분을 포함하고 있어 연구 결과의 신뢰도를 과도하게 낮춰 평가할 필요까지는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보다 명확한 결과를 위해서는 향후 더 많은 대상자를 대상으로 한 연구가 지속적으로 이뤄질 필요가 있습니다.
중국인을 대상으로 한 중국의 임상 환경에서 이뤄졌음을 감안하더라도, 뇌졸중 환자에 대한 한국형 중풍 변증 표준 III [2]는 중풍의 유형을 기허증, 습담증, 음허증, 화열증으로 구분하고 어혈은 기본적으로 포함된 증상으로 보고 있어 한국의 임상 환경에서도 변증 유형에서 이 연구와 유사한 변증군을 진단할 수 있으며, 치료 처방 구성 약재 역시 한국에서 정식으로 유통되고 사용 가능한 한약재들로 구성되어 있어 한국의 임상에서도 호환 가능한 연구로 국내 활용 가능성이 높습니다.

참고문헌

[1]

[2]

작성자

세종 산돌한의원 제준태

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