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지영 박사의 편안한 웰빙 수다

여러분 안녕하세요. 이 코너를 통해 여러분을 만날 수 있어서 참 반갑고 기쁩니다.
10년간 한의원을 운영하면서 남녀노소 아주 다양한 분들을 많이 만나 뵐 수 있었습니다. 그러면서 느낀 점 중 제가 항상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좋은 이야기일수록 상대방과 교감을 깊게 나누며 소통할 때 더욱 의미가 있다는 점입니다.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시는 “이런 날씨에는 무엇을 주의해야 할까”, “내가 어디가 아픈데 무엇을 의심해 봐야 할까”, “한의원에 가면 무조건 침을 맞거나 약을 먹어야 하는 것일까?”, “우리 가족에게 도움이 되는 건강법은 무엇일까” 등을 소개해 드리고자 합니다. 그리고 그런 내용들을 어렵지 않게, 옆집 사는 나의 가까운 친구와 편하게 이야기 나누는 느낌으로 전달해 드리고 싶습니다.
앞으로 여러분들과 함께 나눌 이야기들이 기대가 되면서 마음이 두근거리네요. 함께 해서 행복한 이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학력]
-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졸업
- 경희대학교대학원 한의과대학 석사 졸업 (생리학 전공)
- 경희대학교대학원 한의과대학 박사 졸업 (생리학 전공)

[경력]
- 현 경희미르한의원 제주점 대표원장
- 현 헬스앤메디슨뉴스 편집주간
- 전 대한한의사협회 국제이사
- 전 대한한의사협회 남북민족의학협력위원장
- 전 제주특별자치도 한의사회 학술부회장
- 전 제주시 생활체육회 이사
- 전 경희미르한의원 강동점 대표원장

남지영
남지영

한의학이 어렵다는 편견을 버려라!
우리집 옆에 사는 친구가 들려주는 수다같은 이야기
생활 속의 한의학을 쉽게 소개합니다.

프로필 바로가기

환절기에 잘 발생하는 질환, 안면마비

 

NJY17-main.jpg



날이 추워지면 의외로 안면마비 발생률이 높아진다는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한의학에서 안면마비는 구안와사(口眼喎斜) 혹은 와사풍(喎斜風)이라고 합니다. 한쪽 안면근육이 굳어져 눈이 잘 안 감기고 입술이 제대로 움직이지 않는 등의 불편한 증상들이 나타나며 때로는 두통이 같이 옵니다. 마비 증상이 생기기 전에 얼굴이 먹먹하거나 귀 뒤가 아픈 전조증상이 있기도 합니다. 또한, 안면마비를 다 치료하고 난 뒤에 얼굴의 불균형이나 기타 후유증이 남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안면마비 증상이 왔을 때는 즉시 치료를 시작해야 후유증을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초기에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치료 속도나 후유증이 남는 정도가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조기 치료가 정말 중요합니다.


일단 안면마비가 발생했을 때는 가까운 의료기관에 바로 가셔야 합니다. 증상은 비슷하지만, 여러 가지 원인이 있을 수 있고 때로는 뇌 질환과 연관되어 있기 때문에 감별 진단과 그에 맞는 치료가 매우 중요합니다.


의료기관에 방문하시면 먼저 뇌 질환과 연관이 있는지를 살펴보는데 연관이 없다고 판단되면 그나마 안심을 하셔도 됩니다. 진단 후에는 안면근육이나 신경을 회복시키는 치료를 받는데 침과 한약을 이용한 한의 치료가 많은 도움이 됩니다. 특히 침에 전기 자극을 연결한 전침 치료가 효과적입니다. 바이러스 침입으로 오는 안면마비 혹은 특발성 안면마비는 면역력이나 체력이 약해진 상태에서 많이 발생함으로 세포 회복과 신체 기능 향상을 도와주는 한약 치료를 받는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안면마비는 얼굴에 증상이 나타나는 질병이기 때문에 스스로 노력하시면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최대한 빨리 회복되어야 스트레스를 덜 받고 후유증이 덜 남으니까요. 그럼 치료에 도움이 되는 자가 운동 방법을 소개하겠습니다.


우선 얼굴근육이 제대로 움직이지 않기 때문에 입술과 눈 주변의 근육을 많이 움직여야 회복이 빠릅니다. 수시로 거울을 보고 “아에이오우”라고 말하는 연습을 해보세요. 발음이 잘 되지 않아 스트레스가 생기기더라도 꾸준히 연습하셔야 합니다. 그리고 마비된 쪽으로 껌을 자주 씹으시면 자연스럽게 운동이 되어 근육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눈은 깜빡임이 제대로 되지 않아 많이 건조하고 시릴 수 있습니다. 반대로 눈물이 지나치게 많이 나오기도 합니다. 하지만 둘 중에 눈이 건조한 것이 더 위험합니다. 눈 깜빡임이 줄어들어서 눈물 분포가 제대로 되지 않아 눈이 건조해지면 염증이 잘 생길 수 있습니다. 마비된 쪽의 눈에 안대를 착용하시거나 인공눈물 같은 것을 이용해서 건조하지 않게 주의하시고 의식적으로 자주 눈을 깜빡이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추울 때 생기기 쉬운 질환인 안면마비. 체력 저하로 인해 생기는 경우가 많으니 평소 컨디션 관리와 휴식 시간 안배를 잘해서 건강을 지키시기 바랍니다.



References


[1] Tuncay F1, Borman P, Taşer B, Ünlü İ, Samim E. Role of electrical stimulation added to conventional therapy in patients with idiopathic facial (Bell) palsy. Am J Phys Med Rehabil. 2015 Mar;94(3):222-8. doi: 10.1097/PHM.0000000000000171.


[2] Alptekin DÖ. Acupuncture and Kinesio Taping for the acute management of Bell's palsy: A case report. Complement Ther Med. 2017 Dec;35:1-5. doi: 10.1016/j.ctim.2017.08.013.


[3] Xu SB, Huang B, Zhang CY, Du P, Yuan Q, Bi GJ, Zhang GB, Xie MJ, Luo X, Huang GY, Wang W. Effectiveness of strengthened stimulation during acupuncture for the treatment of Bell palsy: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CMAJ. 2013 Apr 2;185(6):473-9. doi: 10.1503/cmaj.121108.


[4] Kwon HJ, Choi JY, Lee MS, Kim YS, Shin BC, Kim JI. Acupuncture for the sequelae of Bell's palsy: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Trials. 2015 Jun 3;16:246. doi: 10.1186/s13063-015-0777-z.


[5] Sung IS, Hong KE, Kim MJ, Song I. Clinical research of the efficacy and the safety of dioscoreae rhizoma (sanyak) pharmacopuncture therapy for peripheral facial paralysis patients. J Pharmacopuncture. 2012 Dec;15(4):15-24. doi: 10.3831/KPI.2012.15.010.



© 남지영 박사의 편안한 웰빙 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