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스100%마이너스

통합검색
닫기

KMCRIC 챗봇에게

질문하기!

지식솔루션센터

생활 속에서 찾아보는 한의학 이야기

생활 속 한의

Home > 지식솔루션센터 > 생활 속 한의

나의 세계화 노트

올해, 38년간의 교수 생활을 마무리했습니다. 85년 대전대학교에서 시작하여 88년 모교 경희대학교에 돌아왔고, 2014년에는 단국대학교로 옮겼습니다. 그 사이에 대만 2회, 중국 1회, 미국 3회에 걸쳐 모두 6차례 교환 교수 활동을 하였고, WHO에서 5년, 한국한의학연구원에서 3년을 대학 밖에서 지냈습니다.

한의학의 세계화라는 비전 아래, 제가 한의학 역사의 한 페이지를 주도했던 경험이 저에게는 큰 영광이자 보람으로 남습니다. 특히 5년간의 WHO 활동이 저에게는 커다란 축복이었습니다. 그때 저는 한의학을 위해서 남들이 모두 불가능하다고 했던 그러나 해내야만 했던 과업들을 완수하였습니다. 반대와 방해가 엄청났었지만 그 난관들을 극복하면서 한의학의 큰 물줄기를 이끌었습니다. 후에 ICD-11 26장으로 진화한 전통의학 국제 표준 용어의 제정, 수백 년 이상 각 나라마다 달리 썼던 침구 경혈 위치의 통일과 국제 표준 제정, 일본의 극심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CPG 가이드라인의 개발 등이 그것들입니다. 국내에서는 그다지 알려지지 않았지만, 이러한 내용들은 Nature와 같은 저널이나 논문에 소개되었고 전 세계의 교과서들이 다 바뀌었습니다.

이러한 성과들은 지금도 계속 진행 중입니다. 이제는 후학들이 이어 가기를 기대합니다.
[학력]
1981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졸업
1987 경희대학교 대학원 한의학 박사학위 수여
1989 고려대학교 대학원 철학 석사과정 수료

[경력]
2021-현재 단국대학교 석좌교수
2020-현재 국제동양의학회 (ISOM) 회장
2020-현재 미국 Emory의대 겸임교수
2008-현재 대만 중국의약대학 객좌교수
2014-2016 단국대학교 부총장
2003-2008 WHO 서태평양지역 전통의학 자문관
2011-2014 한국한의학연구원 원장
2008-2011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학장
2018-2019 한약진흥재단 이사장
2009-2011 세계전통의학대학협의회 (GUNTM) 창립인·회장

[상훈]
2014.10 세계 표준의 날 ‘勤政褒章’ 수상
2015.12 경희한의대 동문회 ‘자랑스러운 慶熙韓醫人賞’ 수상
2022.02. ‘綠條勤政勳章’ 수상

[저서]
Koonja Press, Pajoo, 2021
<韓醫學原論> 군자출판사, 파주, 2020
<內經病理學> 통나무, 서울, 1993, 1995(2판), 1999(3판), 2001(중국어판, 중의고적, 북경)
외 10권 및 180여 편의 논문

최승훈
최승훈

한의학 세계화의 아이콘. 대전대, 경희대, 단국대에서 38년간 교수로 재직, 대만 중국의약대학과 국가과학위원회, 중국 국가중의약관리국, Stanford 의대, Emory 의대 교환교수, WHO/WPRO 전통의학 책임자, 한국한의학연구원 원장, 한약진흥재단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국제동양의학회 회장, Emory 의대 겸임교수와 중국의약대학 객좌교수로 Boston에 살고 있다.

 프로필 바로가기

#16. 한의학의 세계화, 그 끝에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4-04-02
  • 조회수: 762

한국한의학연구원(한의연) 원장 3년 차에 접어들면서 주변에서는 원장 연임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기 시작했다. 그러나 나는 연초에 연임하지 않을 것이라고 공개적으로 선언하였다. 이미 ‘기관 평가 우수’라는 목표를 달성하였기 때문에 연임해야 할 명분은 사라졌다....

#15. 한의연, 국내외 활동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4-02-21
  • 조회수: 430

2014년 4월 16일, 제주도로 향하던 여객선 세월호가 전남 진도 인근 해상에서 침몰하여 탑승객 476명 중 304명의 사망자와 미수습자가 발생하였다. 사건 발생 당시 나는 한의연 직원들과 그다음 해에 열리는 ‘International Congress on Tradi...

#14. 한의연, 행복한 연구원 문화 조성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4-02-20
  • 조회수: 561

2010년 10월 중순, 대한한의사협회(한의협) 김정곤 회장으로부터 전화 연락이 왔다. “지금 교육과학기술부(교과부)에서 한국한의학연구원(한의연)을 다른 출연연이나 국립 부산대로 합병하려는 방안이 논의되고 있으니 학장님이 좀 나서셔야겠다.”고 한다...

#13.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학장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3-12-07
  • 조회수: 545

2008년 6월 24일부터 26일까지 서울에서 ‘3rd Informal Consultation on Development of ICTM-EA’ 회의가 열렸다. WHO에서 내가 주관했던 마지막 회의였다. 회의를 마치고 서울에 머무는 동안 경희의료원의 한의 본과 4학년 강...

#12. WHO 전통의학 임상진료지침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3-11-14
  • 조회수: 452

임상은 의학의 꽃이라 할 수 있고, 전통의학 임상의 질적 향상을 위해서는 CPG가 절대적으로 중요하다. 각국 전통의학자들의 임상 행위는 다양한 양상과 수준 차이를 보이고 있으며 대부분 보편성과 객관성이 부족하여 표준화가 절실한 실정이었다....

#11. WHO 침구 표준경혈 위치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3-11-10
  • 조회수: 593

2003년 8월 말, 마닐라로 부임하고 나의 본격적인 회의 주관은 약 두 달 후에 이루어졌다. 침구 경혈학 전공이 아닌 나는 모르고 있었지만, 당시 국제 침구학계에서는 침구 경혈 위치에 대한 이슈가 서서히 불붙고 있었다. 즉, 동일한 경혈명에 나라마다 서로 다른...

#10. WHO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3-11-08
  • 조회수: 605

나의 오랜 꿈 ‘한의학의 세계화’는 ‘Health for All’을 목표로 하는 WHO와 만나 꽃을 피웠다. 2003년 8월부터 5년간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 지역 사무처 (World Health Organization/Western Pacific Regional Off...

#09. 학과장, 21세기 한의학을 위하여, 양평집과 Stanford 의대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3-10-11
  • 조회수: 485

1998년 강의 시간을 제외하고는 원자력병원 세포생물학 연구실에 상주하면서 기초실험 능력을 배양하고 있었다. 그때 마침 Harvard의 Judah Folkman 교수가 암이 성장하는 데에는 혈관신생(血管新生, angiogenesis)이 중요하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하였다...

#08. 영문 <동의수세보원>, OMS-Prime과 한의협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3-09-07
  • 조회수: 534

1990년 대만 중국의약대학 석박사 과정 학생들을 대상으로 ‘동의수세보원’을 영어로 강독했었다. 그때의 강의 자료들을 모아 다시 정리하고 당시 국내에서 만나게 된 외국인들의 도움을 받아 본격적인 동의수세보원 영역 작업을 시작하였다....

#07. 북경시절 이야기
  • 글쓴이: 최승훈
  • 등록일 : 2023-08-10
  • 조회수: 653

대만에서 돌아와서는 학교나 협회에서 중국통으로 불리기 시작했다. 중국어로 의사소통이 가능했고 또 대학에 재직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당시 국내 한의사들 가운데 화교를 제외하고는 중국어를 제대로 하는 사람이 없었고, 특히 교수 중에서는 전무했었다....